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주요활동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하여 언론에 제공하는 자료입니다.

김관용 수석부의장, 일본지역 통일정책 강연회 개최

김관용 민주평통 수석부의장 

일본 오사카, 나고야에서 민주평통 자문위원과 재일동포 상대로 

통일정책 강연 및 한일관계 정상화 지지 호소

- 재외동포 참석자들은 한결같이 한일관계 정상화가 한반도 통일에도 지름길이요 촉매제가 
될 것이며, 재일동포들의 안녕을 위해 한일관계 정상화를 도와줄 것을 한목소리로 호소 -


□ 대통령 직속 헌법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(수석부의장 김관용, 이하 ‘민주평통’)는 일본지역에서 통일정책 강연회를 개최했다. 4월 21일(금)에는 오사카 민단오사카본부 대홀에서 개최했으며, 4월 23일(일)에는 나고야 아이치민단 대강당에서 개최한다. 김 수석부의장은 윤석열 대통령의 한일관계 정상화를 위한 담대한 결단에 대하여 재외동포사회의 이해와 지지에 감사를 표하며,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의 발전과 한반도 통일에도 촉매제가 될 수 있도록 재일동포들의 일본 내 역할을 당부했다.


□  그리고, 한국 정부는 한일관계 정상화를 위해 일본 정계와 정부 당국의 긍정적인 호응 조치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더욱 활발히 노력하겠으니 일반 국민 여러분과 재일동포사회도 한 마음으로 동참해 줄 것을 부탁했다.  


  또한, 한일 관계 개선과 한미일 공조를 통하여 북한 핵문제에 대해서도 원활하고 효율적인 공동 대응을 할 수 있을 것이며, 나아가 동북아 정세의 안정과 세계 평화와 번영에도 기여할 것임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.


  이어서 김관용 수석부의장은 4월 24일(월)부터 4월 26일(수)까지 3일 간에 걸쳐 가와무라 다케오(10선 의원) 한일친선협회 회장, 사카키바라 사다유키 前 일본 경단련회장, 다케다 료타(7선 의원) 한일의원연맹 간사장 등 일본 주요 인사와 간담회를 개최하여 한일관계의 미래지향적인 협력 및 발전 방향을 논의한다. 또한, 재일본대한민국민단 중앙본부도 방문하여 윤석열 정부의 통일‧대북정책 공감대 확산을 위한 부탁과 의견 수렴도 할 예정이다.


별첨: 오사카 통일정책 강연회 사진.  끝.


[문의] 유라시아지역과(02-2250-2282)

[첨부] 보도자료 전문 1부.  끝.

첨부파일 :
  • 소속명 : 미디어소통과
  • 작성자 : 안미영
  • 연락처 : 02-2250-2265
  • 작성일 : 2023.04.23
  • 조회 : 228

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